네이버i-클로바(Clova) 대화 시스템 통합 `인공지능 음성 검색 서비스` 오픈

기사입력 2017-12-22 11:12:51 | 최종수정 2017-12-22 11:13:59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사진 제공=네이버
네이버가 그간 네앱연구소를 통해 실험을 이어온 인공지능 대화형 엔진 ‘네이버i(아이)’와 AI플랫폼 클로바(Clova)의 대화 시스템이 통합된 인공지능 음성 검색 서비스가 정식 오픈한다.

인공지능 음성 검색은 네이버-클로바 대화 시스템을 기반으로, ▲대화를 이어가며 원하는 정보를 접할 수 있는 문맥에 따른 ‘검색 기능’을 비롯해 ▲음성 명령에 자동으로 ‘뉴스 읽기’, ‘파파고(Papago) 번역’, ‘앱 실행’, ‘페이지 이동’, ‘가볼만한 곳 추천’, ‘쇼핑 검색’, ‘화면 캡쳐’ 등 다양한 기능을 실행할 수 있는 인공지능 대화형 검색 서비스이다.

특히, 이번 정식 오픈을 통해 검색할 때마다 아이콘을 클릭하지 않고 음성으로 호출할 수 있는 Voice Activation 기능을 접목하여, 사용자가 네이버앱 안에서 ‘안녕 네이버’ ‘헬로 네이버’ ‘네이버’ 등과 같은 호출명으로 음성 검색을 바로 실행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예를 들어, 네이버앱을 켜고 ‘안녕 네이버, 지금 상영중인 영화 뭐 있어?’라고 물으면, 음성 검색 화면이 자동으로 오픈되고 최신 상영 영화 정보를 보여준다. 음성 호출 기능은 음성 검색 화면 내 왼쪽 상단 메뉴에서 설정할 수 있다.

네이버는 음성 검색에 수년간 연구를 지속해 온 ‘음성인식 및 합성’, ‘자연어 이해’, ‘자연어 생성’, ‘대화 관리’ 등 다양한 인공지능 기반 기술을 접목한 대화 시스템을 적용했다.

사용자가 음성으로 명령을 하면 ▲음성 인식 모듈이 음성 신호를 분석해 음성을 텍스트로 변환하고 ▲자연어이해 모듈이 텍스트를 분석해 사용자의 의도를 판단한 후 ▲대화 관리 모듈이 과거 대화 문맥과 지식 DB를 기반으로 가장 적합하다고 판단하는 답변을 제공하거나 기능을 실행하는 과정을 거친다.

네이버-클로바 대화 시스템의 핵심 기술들은 기계 학습 기법을 활용하고 있기 때문에, 사용자와 음성 검색간의 직접적인 대화를 통한 학습 데이터가 쌓일수록 성능이 고도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네이버-클로바 대화시스템 서희철 리더는 "현재 세계적으로 음성 검색에 대한 사용자들의 니즈가 커지고, 업체들의 경쟁도 심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네이버도 더욱 편리하고 직관적인 음성 검색 환경을 지원하기 위해 서비스를 정식 오픈하게 됐다”며, "수년 간 꾸준히 연구해온 대화 기술을 이제는 네이버 모바일안에서 서비스로 더욱 쉽게 접할 수 있을 것이고, 이에 대한 연구와 개발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봉황망코리아 차이나포커스] 김연경 기자 focus@ifeng.co.kr]
[ⓒ 봉황망코리아미디어 & chinafocu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네이버  #클로바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카카오 친구추가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