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소상공인 위한 ‘이동전화 114 번호안내 서비스’ 출시

기사입력 2017-10-20 16:51:46 | 최종수정 2017-10-20 16:53:21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KT가 이동이 잦아 유선전화를 사용할 수 없는 소상공인을 위한 이동전화 번호안내 서비스를 시행한다. (사진출처=KT)
KT(회장 황창규)가 이동이 잦아 유선전화를 사용할 수 없는 소상공인을 위한 ‘이동전화 번호안내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동전화 번호안내 서비스'는 전화번호를 안내 받기 희망하는 고객에게 가게 상호, 주소와 함께 휴대폰 번호를 안내해주는 서비스다. 특히 푸드트럭, 열쇠, 택시 등 이동이 잦아 유선전화 없이 영업하는 소상공인들의 영업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동전화 번호안내 서비스'는 법인, 개인사업자 등 사업자등록이 된 고객이 등록할 수 있으며 등록된 상호명으로 고객들에게 번호를 안내한다.

등록은 ‘지역 번호+114’로 전화해 간단한 본인 확인 절차 후 신청서와 함께 사업자등록증을 제출하면 통신사 관계없이 무료로 등록할 수 있다. KT 공식 홈페이지와 전국 KT 플라자에서 신청서를 제공하고 있으며 KT 플라자에서는 서비스 신청을 위한 팩스 이용도 가능하다.

KT 유선통화사업담당 백승택 상무는 "이번 ‘이동전화 번호안내 서비스’가 소상공인들의 자생력 강화와 매출향상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KT는 고객들에게 편의를 제공할 수 있는 다양한 번호안내 서비스를 지속해서 출시하겠다"고 말했다.

[봉황망코리아 차이나포커스] 조진성 기자 cjs@ifeng.co.kr
[ⓒ 봉황망코리아미디어 & chinafocu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KT  #소상공인  #이동전화  #114  #KT플라자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카카오 친구추가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기사제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