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미술관

GOODBYE TODD, GOODBYE LIVE!

기사입력 2017-10-20 08:58:53 | 최종수정 2017-10-20 09:01:55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대림미술관은 많은 관람객들의 호응 속에서 꾸준한 관심을 받아 온 展 종료를 앞두고 전시를 통한 즐거움을 조금 더 많은 사람들과 나누고자 10월 19일(목)부터 10월 29일(일) 종료일까지 휴관일 없이 저녁 8시까지 연장 개관한다.

또한, 토드 셀비처럼 새로운 시도와 영감이 넘쳐나는 전시 연계 프로그램을 매월 다양한 주제와함께 진행하며 전시 관람과는 또 다른 즐거움을 제공해 온 대림미술관은 이번 야간 개관과 더불어 스페셜 프로그램을 통해 미술관을 찾은 이들에게 행복한 시간을 선사할 것이다. 10월 22일(일)과 27일(금) 총 2회에 걸쳐, 전시 기간 다양한 장르의 뮤지션들과 함께한 ‘SUNDAY LIVE’ 프로그램이 ‘GOODBYE TODD, GOODBYE LIVE’라는 이름의 콘서트로 찾아온다.

본문 첨부 이미지

10월 22일(일)에는 어쿠스틱 듀오 꽃잠 프로젝트의 보컬이자 많은 드라마 OST의 주인공 ‘김이지’의 콘서트가, 10월 27일(금)에는 ‘너의 목소리가 보여 4’에 출연해 대중들의 주목을 받은 싱어송라이터 ‘헤이즈 문’의 콘서트가 진행된다. 얼마 남지 않은 토드 셀비 전시의 아쉬움을 달래주는 시간으로 여운을 오래도록 간직할 수 있는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것이다. 본 프로그램은 만 19세 이상 참여 가능하며, 1인 1만원(전시관람료 별도)으로 인터파크를 통해 사전 예매가 가능하다. 더불어 참석하는 모든 이들에게는 콘서트를 더욱 즐겁게 할 음료가 제공된다.

본문 첨부 이미지

한편, 대림미술관 토드 셀비(Todd Selby)의 전시가 10월 29일에 종료를 앞두고 있다. 사진뿐만 아니라 일러스트, 영상 그리고 대형 설치 작품까지 다양한 장르로 만나는 작가의 유연한 사고방식과 자유분방한 라이프 스타일을 통해 많은 관람객에게 평범한 일상에 영감을 제공하고 긍정적인 에너지를 불러 일으켜 온 본 전시는, 마지막까지 유쾌하고 매력 넘치는 순간을 선사할 것이다.


[봉황망코리아 차이나포커스] 이흥수 기자 press@ifeng.co.kr
[ⓒ 봉황망코리아미디어 & chinafocu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카카오 친구추가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기사제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