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군 일병, 주경야독으로 불수능 만점 받아

기사입력 2018-12-07 14:46:42 | 최종수정 2018-12-07 14:47:46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사진=김형태 일병 ⓒ공군
【봉황망코리아】박지연 기자=공군에서 복무 중인 병사가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에서 만점을 받아 화제다.

공군은 7일 3방공유도탄여단(이하 3여단) 기지대에서 복무 중인 김형태(22) 일병이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만점을 받았다고 밝혔다.

김 일병은 성균관대 러시아어문학과를 휴학하고 지난 5월 공군 병 788기로 입대해 7월에 3여단으로 전입했다.

김 일병은 주로 일과 후와 주말 시간에 EBS 강의를 듣고 열람실에서 자율학습을 하는 등 하루 평균 4~5시간씩 공부했다.

김 일병은 "공군에 입대한 후 주변의 동기들과 미래에 대해 많은 이야기를 나누는 과정에서 수능 재도전이라는 목표의식이 생겼다”며 "급양병 근무를 하면서 공부하느라 힘들 때도 있었지만 선·후임들의 격려 덕분에 쉼 없이 달려올 수 있었다”고 말했다.

김 일병은 "돌이켜보면 좋은 성적을 얻을 수 있었던 것은 저의 노력도 중요했지만, 공부할 수 있는 여건을 지원해 준 동기들과 간부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던 일이었다”고 전했다.

김 일병은 "평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를 즐겨보는데 다양한 기록과 통계들이 사용되는 것을 보면서 자연스럽게 통계학에도 관심을 갖게 됐다”며 "앞으로 통계학과에 진학해 스포츠 데이터 분석가로 활약하고 싶다”고 말했다.

press@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공군 수능 만점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