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 탑세프어워드

‘X 인피니티 월드 뮤직 쇼케이스 2018’, 성황리에 종료

기사입력 2018-11-08 10:36:16 | 최종수정 2018-11-08 10:49:42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Danny Ng(왼쪽), 장웨이쉰(가운데), Djack(오른쪽) 등이 ‘X 인피니티 월드 뮤직 쇼케이스 2018’ 콘서트 개막을 알리는 징을 치면서 X 인피니티의 성공적인 상장을 축하하고 있다 ⓒ 말레이시아 차이나 프레스(China press)
【봉황망코리아】 김봉수 기자 = ‘X 인피니티 월드 뮤직 쇼케이스 2018(X Infinity World Music Showcase 2018)’이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말레이시아 중국어 일간지 차이나 프레스(China press)는 지난 5일 싱가포르에 등록한 핀테크 업체 X 인피니티가 말레이시아 겐팅 인터내셔널 컨벤션 센터(Genting International Convention Centre)에서 개최한 1주년 보답 콘서트 ‘X 인피니티 월드 뮤직 쇼케이스 2018’이 수많은 X 인피니티 지지자들이 음악을 즐기고 X 인피니티가 각국에서 거둔 성과를 함께 축하하는 가운데 성대하게 막을 내렸다고 보도했다.

장웨이쉰(张伟迅, Eddie Chong) X 인피니티 설립자 겸 CEO는 콘서트 개막식 축사에서 "X 인피니티가 수많은 우여곡절을 겪으면서 지금까지 성장해왔다”며 "함께 고생한 여러분에게 감사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콘서트를 1년여 동안 준비해왔다”면서 "X 인피니티의 파트너인 Danny Ng과 Djack에게 특히 감사한다”고 전했다.

장 CEO는 또 "이번 콘서트를 통해 더 많은 사람들이 X 인피니티를 알게 되기를 바란다”며 "X 인피니티는 한걸음씩 안정적으로 국제 무대를 향해 나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X 인피니티는 ‘블록체인을 현실 세계에 적용하고 수많은 지지자들에게 보답하겠다’는 목적을 실현하기 위해 이번 콘서트를 개최한 것으로 알려졌다.

X 인피니티 월드 뮤직 쇼케이스 2018에서 한국, 중국, 말레이시아 유명 가수가 등장해 현장에 있던 3500여 명 관중의 마음을 뜨겁게 달궜다.

본문 첨부 이미지
▲ 말레이시아 유명 영화배우이자 가수인 차오거(Gary 曹格)가 ‘X 인피니티 월드 뮤직 쇼케이스 2018’에서 열창하고 있다 ⓒ 말레이시아 차이나 프레스(China press)
말레이시아 유명 영화배우이자 가수인 차오거(Gary 曹格)가 가장 먼저 무대에 올라 ‘해활천공(海阔天空)’, ‘양척연인(两只恋人)’, ‘Greatest Love of All’, ‘미려인생(美丽人生)’, ‘배반(背叛)’ 등을 열창했다.

이어 초고음 음역대를 자랑하는 중국 유명 가수 딩당(丁当, Della)가 등장해 ‘일양적월광(一样的月光)’, ‘시부투(猜不透)’ 두 곡을 불렀다. 딩당은 3500여 명 관중과 ‘야수(野兽)’, ‘Crazy In Love’ 등을 함께 부른 이후 ‘양총(洋葱)’, ‘아애타(我爱他)’ 등을 부르면서 관중들에게 작별 인사를 했다.

본문 첨부 이미지
▲ 중국 유명 가수 딩당(丁当)이 ‘X 인피니티 월드 뮤직 쇼케이스 2018’에서 열창하고 있다 ⓒ 말레이시아 차이나 프레스(China press)
마지막 무대는 한국 빅뱅의 승리가 장식했다. 승리는 ‘판타스틱 베이비’와 ‘뱅뱅뱅’ 두 곡으로 시작해 올해 7월에 내놓은 첫 정규 솔로 앨범 ‘The Great Seungri’의 ‘Where R U From’, ‘셋 셀 테니’를 열창했다.

본문 첨부 이미지
▲ 중국 유명 가수 딩당(丁当)이 ‘X 인피니티 월드 뮤직 쇼케이스 2018’에서 열창하고 있다 ⓒ 말레이시아 차이나 프레스(China press)
승리는 ‘Hand’, ‘거짓말’, ‘삐딱하게’, ‘Good boy’, ‘베베’, ‘눈, 코, 입’, ‘에라 모르겠다’ 등을 연이어 부르며 ‘X 인피니티 월드 뮤직 쇼케이스 2018’ 콘서트의 마지막을 수놓았다

한편 이번 콘서트에는 한국 코넌(CONUN)∙싱가포르 Infinitus∙SQ2Fintech∙월드블록체인포럼(WBF)∙중국 윈스차이징(陨石财经) 등 블록체인 업계 대표, 기업가, 투자기관, 투자자, 다수 매체 등이 참석했다.

bsk@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베이징 국제디자인위크 기사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경한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