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소리, 이탈리아 셰프 전남편과 양육권 소송 끝..결국 패소

기사입력 2018-10-13 18:47:43 | 최종수정 2018-10-13 18:53:32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옥소리 ⓒ "택시" 방송 캡처
【봉황망코리아】 이승철 기자=배우 옥소리가 이탈리아 출신 셰프인 전남편 A씨와의 양육권 분쟁에서 패소했다.

13일 한 매체에 따르면 대만 옥소리는 전남편인 A씨와 이혼 후 두 자녀의 양육권을 놓고 진행한 재판에서 최근 패소했다.

옥소리는 "마지막 희망을 놓지 않고 있었는데 결국 양육권을 갖지 못해 가슴이 아프다”며 "아들이 6살, 딸이 8살이다. 내가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했지만 이제 모든 재판이 끝났다”고 말했다.

이어 "비록 양육권이 아빠에게 넘어갔지만, 아이들의 곁에서 최선을 다해 돌볼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옥소리는 2014년부터 A씨와 이혼 절차를 밟았다. A씨는 지난해 두 아이가 있는 미국계 대만 여성과 재혼했다.

focus@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만 중한교류 채널]
#옥소리  #양육권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