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안84 눈물, 수면 내시경 후 엄마에게 “아프지 말고 오래 살아”

기사입력 2018-10-13 09:59:15 | 최종수정 2018-10-13 10:01:01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기안84 눈물 ⓒ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처
【봉황망코리아】 이승철 기자=기안84가 ‘나 혼자 산다’에서 수면내시경 후 부모님을 향한 효심을 드러내며 눈물을 흘렸다.

지난 12일 오후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생애 첫 건강검진을 위해 수면 내시경을 받은 기안84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기안84는 수면 마취를 하고 대장 내시경을 받은 뒤 회복 중, 어머니를 향한 애틋한 마음을 전했다.

그는 "사는 게 힘들다”라며 "엄마 보고 싶다. 아빠도 보고 싶다. 왜 자꾸 눈물이 나지?”라고 말했다.

이에 옆에 있던 후배 김충재는 기안84 어머니에게 전화 연결을 시도했다. 이후 휴대전화를 건네받은 기안84는 "엄마, 내가 더 성공해서 효도할게요. 좀만 기다려요. 아프지 마”라며 "오래오래 살아야 해요”라고 속내를 드러냈다.

급기야 눈물까지 보인 기안84는 "엄마, 잠깐만 나 눈물이 난다. 끊을게”라고 끊으며 눈물을 흘려 보는 이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했다.

focus@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만 중한교류 채널]
#기안84  #나혼자산다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