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치욕 느꼈다? 경기도청, 신체 특징 검증 방안 검토 중

기사입력 2018-10-12 15:30:32 | 최종수정 2018-10-12 15:31:43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이재명이 화제다. ⓒ 채널A 사건상황실
【봉황망코리아】 김현주 기자=배우 김부선이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신체 특징을 언급한 가운데 이재명 지사가 신체 특징을 검증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12일 방송된 채널A 뉴스프로그램 '사건상황실'에서는 이재명 지사와 김부선 사이의 진실 공방에 대해 전했다.

최근 SNS를 통해 김부선과 소설가 공지영의 대화 녹취파일이 확산되며 논란이 일었다.

해당 녹취 파일에서 김부선은 "이 지사의 신체 특징으로 큰 점이 있다. 법정에 갔을 때 최악의 경우 꺼내려 했다”고 말해 큰 파문을 일으켰다.

이날 방송에서 한 패널은 "이재명 지사의 핵심 측근에 따르면 이 지사가 김부선의 신체 의혹 언급에 대해 치욕스러워하고 인격 모독을 느끼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경기도청 쪽에 확인한 결과 공인된 의료기관에서 신체 특징을 검증하는 방안을 유력하게 검토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김설혜 앵커는 "측근의 발언이기 때문에 이재명 지사가 직접 응할지는 미지수”라고 말했다.

focus@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이재명  #김부선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