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 탑세프어워드

‘대장금이 보고 있다’ 권유리, 변신은 성공적..첫 방송부터 ‘빠져가’

기사입력 2018-10-12 10:16:33 | 최종수정 2018-10-12 10:18:17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대장금이 보고 있다 권유리 ⓒ "대장금이 보고 있다" 방송 캡처
【봉황망코리아】 이승철 기자=‘대장금이 보고 있다’ 권유리가 첫 방송부터 시선을 사로잡았다.

권유리는 MBC 새 예능 드라마 ‘대장금이 보고 있다’에서 영업팀 신입 사원 복승아 역을 맡아 연기를 펼치고 있다.

지난 11일 오후 방송된 1화에서는 복승아가 첫 영업을 위해 간 스포츠센터에서 자신의 실수로 계약이 불발될 위기에 처하자, 킬힐을 벗어 던지고 댄스를 열정적으로 추는 등 고객의 기분을 맞추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야기가 그려져 눈길을 끌었다.

더불어 먹는 것에 즐거움을 몰랐던 복승아가 사수로 절대미각인 한산해(신동욱 분)를 만나, 냉동삼겹살과 칼국수를 조합해 먹으며 맛의 신세계를 경험하는 모습으로 늦은 밤 시청자들의 침샘을 제대로 자극했다.

권유리는 이번 작품을 통해 온몸을 불사르는 댄스는 물론 폭탄주를 제조하는 현란한 손놀림에 다채로운 표정까지 새로운 변신으로 시청자들에게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특히 밝고 사랑스러운 매력과 생동감 넘치는 맛 표현으로 ‘먹방 여신’에 등극할 것을 예고해 기대감을 높였다.

focus@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만 중한교류 채널]
#대장금이 보고 있다. 권유리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베이징 국제디자인위크 기사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경한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