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 탑세프어워드

전현무 김아중, 제2회 ‘더 서울어워즈’ MC로 호흡

기사입력 2018-10-10 14:33:22 | 최종수정 2018-10-10 14:37:07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전현무 김아중 ⓒ SM C&C, 킹엔터
【봉황망코리아】 이승철 기자=전현무와 김아중이 다시 뭉쳤다.

전현무와 김아중이 오는 27일 개최되는 제2회 ‘더 서울어워즈’의 MC로 나선다. 두 사람은 ‘더 서울어워즈’의 원년이었던 지난해에도 MC로 나선 바 있어 이번 재회의 무대가 더욱 기대된다.

오는 27일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리는 제2회 ‘더 서울어워즈’는 국내 드라마와 영화 중심에 선 연기자들이 하나가 될 수 있는 시상식이자 대중과 배우들이 함께 하는 축제의 장으로, 지난해 첫 회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또한, 지난해 시상식을 성공으로 이끈데에는 MC콤비로 나선 전현무와 김아중의 환상의 호흡도 한 몫을 했다.

지난해 시상식 생방송 2시간 동안 전현무는 전직 아나운서이자 현재 최고의 기량을 자랑하는 명MC로서 손색이 없는 입심을 보였고, 김아중은 배우이자 그 동안 방송 프로그램과 시상식 등에서 사회를 보아온 경험을 통한 남다른 말솜씨로 시상식을 빛냈다.

두 사람이 꼭 1년만에 다시 만나 두 번째 무대를 펼치는 제2회 ‘더 서울어워즈’에서는 어떤 호흡을 자랑할지 더욱 기대가 높아진다.

지난해 역사적 첫 포문을 성공적으로 열어준 두 사람은 각각의 뚜렷한 개성으로 그 동안 각자의 영역에서 자리매김하며 대중의 사랑을 받아왔다. 전현무는 현재 MBC ‘나혼자 산다’를 비롯해 ‘전지적 참견 시점’, KBS2 ‘해피투게더3’, JTBC ‘히든싱어5’,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 등 지상파부터 종합편성채널과 케이블 등 전 채널을 아우르는 대한민국 최고의 MC로 입지를 다지고 있다.

그 동안 드라마와 영화를 두루 섭렵하며 활동해온 김아중은 범죄 액션 영화 ‘나쁜 녀석들:더 무비’(가제)에 출연, 지난달부터 촬영에 매진하고 있다. 특히 이번 영화를 통해서 액션 연기를 펼치며 새로운 변신을 시도해 주목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focus@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만 중한교류 채널]
#전현무  #김아중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베이징 국제디자인위크 기사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경한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