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소비자선택 2018 한중 대표브랜드 award&forum 참가신청하기 더이상 이창을 열지않습니다.

[사회]양재시민의숲 작은결혼식 어때요?…서울시, 2019년 상반기 참여자 모집

기사입력 2018-09-15 15:24:50 | 최종수정 2018-09-15 15:26:29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사진 제공=서울시
【봉황망코리아】 박지연 기자=서울시는 2019년 상반기(4월~6월)에 ‘시민의숲 꽃길 결혼식’에 참여할 예비부부 25쌍을 오는 10월 1일부터 15일까지 모집한다.

‘시민의숲 꽃길 결혼식’은 서울시(동부공원녹지사업소)가 올해부터 양재시민의숲 야외 예식장에서 운영하는 친환경 작은 결혼식의 브랜드다.

양재시민의숲 야외 예식장은 울창한 숲으로 둘러싸인 자연환경, 1일 1식으로 진행되는 예식 등 일반 예식장에서 누릴 수 없는 특별함이 있어 결혼을 앞둔 예비 부부들에게 선호도가 높다. 대관료가 무료인데다 하객용 파라솔과 테이블 등이 비치되어 있어 특별하면서도 알뜰한 결혼식을 준비하고자 하는 이들에게 더 없이 안성맞춤한 공간이다.

기존까지는 별다른 제약이 없어 대규모의 호화 예식이 진행되는 등 공공재로서의 기능이 사실상 부족했던 것에 반해 올해부터는 ‘공원에서의 친환경 작은 결혼식’ 개념에 맞춰 신청 단계에서부터 예식 진행에 이르기까지 많은 부분이 달라져 유의가 필요하다.

가장 큰 변화로는 ▲하객규모를 양가 합산 120명 내외로 제한하고 ▲예식 진행을 서울시가 지정한 4개의 작은 결혼식 협력업체와 해야 한다는 점이다. 이 밖에도 ▲피로연 음식 간소화 및 화기 사용 금지, ▲축하화환 반입 금지, ▲일회용품 사용 최소화 등의 운영 원칙이 만들어져 기존의 자유로운 예식을 기대하는 예비 부부라면 신중히 생각할 필요가 있다.

참여하고자 하는 예비 부부는 ‘본인들이 만들어가고자 하는 작은 결혼식에 대한 기획안’과 ‘신청동기’ 등을 작성해 신청서와 함께 이메일(dongbuparks@seoul.go.kr) 또는 우편/방문(서울시 동작구 여의대방로20길 33 동부공원녹지사업소 공원여가과) 제출하면 된다.

신청자들 중 심사를 거쳐 최종 25쌍이 선정되며 결과발표는 10월 19일(금) 17시 ‘서울의 산과 공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울시 동부공원녹지사업소의 안수연 소장은 "양재시민의숲 야외 예식장이 공공재로서의 기능을 살려 작은 결혼식을 하려는 예비 부부에게 우선적으로 개방되는 만큼, 알뜰하고 의미있는 결혼식을 계획 중인 예비 부부들의 많은 신청을 기다린다”고 말했다.

press@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시민의 숲 꽃길 결혼식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베이징 국제디자인위크 기사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경한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