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소비자선택 2018 한중 대표브랜드 award&forum 참가신청하기 더이상 이창을 열지않습니다.

‘나래, 박차 오르다’, 열혈·청춘·코믹·액션 드라마 결정체

기사입력 2018-09-14 14:34:32 | 최종수정 2018-09-14 14:45:56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사진=세계태권도연맹
【봉황망코리아】 이승철 기자=8년이라는 오랜 준비만큼이나 완벽한 준비를 끝낸 ‘나래, 박차 오르다’가 제작 준비를 끝내고 드디어 비상을 시작한다.

제작은 옐로우팩토리와 글로빅엔터테인먼트, SPC 유한회사 YAPP이 공동으로 제작할 예정이다.

‘나래, 박차 오르다’는 태권도를 소재로 한 열혈 코믹 청춘 액션 드라마다. 안하무인 대기업 외손녀와 시골 한 마을의 풍운아의 티격태격 로맨스도 그려진다. 또한 마을이 의기투합해 하나가 되어 마을을 지키는 훈훈함과 함께 영화 ‘쿵푸허슬’과 같은 액션 판타지도 기대되는 드라마다.

전 세계 5개 대륙 208개국 회원을 가진 세계 태권도 연맹에서도 한류 콘텐츠를 태권도 콘텐츠와 결합하여 세계에 알리기 위해 단단히 준비 중이다. 세계 태권도 연맹은 ‘나래, 박차 오르다’를 계기로 연맹이 가지고 있는 네트워크를 가지고 한류 콘텐츠 사업의 지원과 홍보에 힘을 적극 더하기로 했으며, 또한 세계 배급에도 회원국의 협조를 이끌어 낼 예정이어서 출연하는 주인공들은 한류 드라마의 아이콘과 함께 태권도의 아이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출연배우들을 홍보대사로 위촉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고 전하고 있으며, 출연배우들은 이로 인해 전 세계에 얼굴을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이미 타국에서는 가라데, 쿵푸, 무에타이 등 나라 전통 무술을 앞세워 다양한 콘텐츠들이 제작됐다. ‘나래, 박차 오르다’는 우리나라 전통 무술인 태권도를 알릴 수 있는 발판이 될 것이며, 세계 태권도 연맹 또한 ‘나래, 박차 오르다’와 함께 태권도가 한류의 얼굴이 되는데 앞장설 것으로 예상된다.

편성은 방송국과 협의 중이며 2019년 상반기에 방영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캐스팅 또한 협의 중에 있다.

focus@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만 중한교류 채널]
#나래  #박차 오르다  #태권도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베이징 국제디자인위크 기사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경한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