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소비자선택 2018 한중 대표브랜드 award&forum 참가신청하기 더이상 이창을 열지않습니다.

한화그룹, 계열사 대표이사 인사…큐셀 김희철·토탈 권혁웅·방산 이성수

기사입력 2018-09-14 09:50:56 | 최종수정 2018-09-14 10:08:22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왼쪽부터) 김희철 한화큐셀 대표, 권혁웅 한화토탈 대표, 이성수 한화지방방산 대표 ⓒ한화
【봉황망코리아】 유경표 기자=한화그룹이 경영전략의 실행력 강화를 위해 한화큐셀, 한화토탈, 한화지상방산 등 3곳의 대표이사 인사를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한화는 한화큐셀 남성우 대표이사가 건강상의 이유로 사임의 뜻을 밝힘에 따라, 후임으로 현재 한화토탈 대표이사인 김희철 부사장을 사장 승진과 함께 대표이사로 내정했다. 한화토탈 대표이사에는 ㈜한화 지주경영부문 권혁웅 부사장을 사장 승진과 함께 대표이사로 내정했다. ㈜한화 지주경영부문에는 손재일 한화지상방산 대표이사가 이동하며, 한화지상방산 대표이사는 한화디펜스 이성수 대표이사가 겸직을 한다.

한화큐셀 대표이사로 내정된 김희철 사장은 한화그룹 내의 대표적인 글로벌 전략통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특히, 태양광 사업 진출 초기에 한화솔라원 중국법인과 한화큐셀 독일법인 대표이사를 역임한 바 있으며 최근 삼성 석유화학사 인수 작업 후 한화토탈의 대표이사로 재임해왔다. 이러한 경험을 바탕으로 태양광 시장에서 세계 1위인 한화큐셀의 경쟁력을 더욱 강화시키고 그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하겠다는 의지가 담긴 인사라고 한화는 설명했다.

권혁웅 대표이사 내정자는 카이스트 화학공학 박사 출신으로 한화그룹 내 정유•석유화학•에너지 전문가로 정평이 나있다. 한화에너지(구 경인에너지) 공정/제품연구실장, 한화케미칼 CA사업기획팀장 등 정유•석유화학 분야의 현장 실무를 두루 경험했으며 2012년부터는 한화에너지 대표이사를 역임하기도 했다. 고부가 제품 기술력 기반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와 업황 변화에 대한 선제적인 대응을 통해 미래 화학산업을 선도하기 위한 포석이란 평가다.

이번에 한화지상방산 대표이사를 겸직하게 된 한화디펜스 이성수 대표이사는 한화그룹 내 방산사업 미래전략기획의 전문가로 평가 받아왔다. 지난해 한화디펜스 대표이사로 선임된 뒤 영업이익률 향상 등 안정적인 재무 구조를 달성하는 성과를 보인 바 있다. 한화측은 그룹 내 지상무기체계 분야의 한화지상방산과 한화디펜스 간의 사업협력과 경영효율화를 통해 경영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대표이사 인사는 각사 일정에 따라 이사회와 주총을 거쳐 확정될 예정이다.

yukp@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한화  #대표이사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베이징 국제디자인위크 기사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경한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