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부평 ‘평리단길’ 맛집에서 삼시세끼 해결하기

기사입력 2018-01-09 09:21:16 | 최종수정 2018-01-09 09:30:50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인천 부평의 ‘커튼 골목’이라고 불리던 부평시장 뒷길이 새롭게 변신하고 있다. 몇 해 전만해도 휑했던 골목에는 청년 상인들이 모여 문을 연 트렌디한 카페와 음식점, 펍 등이 자리했다. 이제는 서울 ‘경리단길’에서 착안된 ‘평리단길’이라는 이름으로 유명세를 타고 있다.

평리단길의 굽이굽이 좁은 골목 사이에는 스페인 음식점부터 일본 가정식 전문점, 브런치 팬케이크카페, 재즈 펍, 달콤한 디저트 카페 등 하루 세끼를 모두 해결 할 수 있는 맛집이 즐비하다.

◇ 11시 a.m 아침과 점심 사이 여유로운 브런치를 즐길 수 있는 ‘팬더스윗’
본문 첨부 이미지
▲ 팬더스윗 ⓒ 봉황망중한교류채널(凤凰网中韩交流频道)
팬더스윗은 여러 나라의 전통 브런치를 맛볼 수 있는 브런치 전문 카페다. 부드러운 식감이 일품인 리코타치즈 수플레 팬케이크와 소시지·베이컨·에그오믈렛 등 미국 전통의 아메리칸 팬케이크가 대표 메뉴다.

바삭한 비스킷과 치킨·토마토·계란·치즈의 조화가 새로운 ‘버치비’역시 인기 메뉴 중 하나다. 노란색이 돋보이는 외관과 깔끔한 외부 인테리어 덕분에 한국 SNS 상에서 사진이 예쁘게 나오는 맛집으로 꼽히기도 한다.

인천 부평구 부평문화로 65번길 4 / 매일 11:00~23:00

◇ 2시 p.m 나른한 오후 달콤한 당 충전을 위한 카페 ‘달다래’
본문 첨부 이미지
▲ 달다래 ⓒ 봉황망중한교류채널(凤凰网中韩交流频道)
아늑하고 깔끔한 분위기의 까페 달다래는 가게 이름만큼이나 달콤한 디저트가 가득있다. 뿐만 아니라 달다래의 모든 디저트는 베이킹을 전문으로 하는 사장님의 손끝에서 완성돼 정성이 담긴 달콤함을 느낄 수 있다.

본문 첨부 이미지
▲ 달다래 ⓒ 봉황망중한교류채널(凤凰网中韩交流频道)
나른한 오후 아기자기하게 꾸며진 달다래에서 따뜻한 커피 한잔과 케이크를 먹고 있으면 오후의 피로를 말끔히 씻는 제대로된 ‘당충전’이 가능 할 것이다.

대표 메뉴는 ‘당근 케익’과 ‘딸기 티라미수’ 등이다.

인천 부평구 부평대로38번길 15 / 평일 12:00~22:00, 주말 13:00~23:00

◇ 6시 p.m 매일매일 바뀌는 정갈한 일본식 한끼 ‘비스트로 땅콩’
본문 첨부 이미지
▲ 비스트로 땅콩 ⓒ 봉황망중한교류채널(凤凰网中韩交流频道)
매일 한가지 메뉴만 판매하는 일본 가정식 전문점 ‘비스트로 땅콩’은 독특한 점이 매우 많은 평리단길의 대표 가게 중 하나다. 일본 감성이 물씬 느껴지는 외관을 통해 내부로 들어서면 보이는 기다란 원테이블에는 각기 다른 곳에서 모인 ‘손님’이 옹기 종기 앉아 그날의 메뉴를 먹고 있다.

본문 첨부 이미지
▲ 비스트로 땅콩 ⓒ 봉황망중한교류채널(凤凰网中韩交流频道)
이처럼 비스트로 땅콩의 독특한 점은 ‘원 메뉴’·’원테이블’이다. 그럼에도 많은 사람들이 찾는 핫 플레이스인 이유는 ‘정갈한 음식’과 ‘정성’이다. 가게에 들어서 낯선이들과 함께 같은 식탁에 앉아 있는 것을 적응하려 할 때쯤 테이블 매트 위 차려지는 정성스러운 한끼는 비스트로 땅콩의 베스트 오브 베스트.

인천 부평구 부평동 211-58 / 12:00~20:00 (break time:15:00~17:00), 수·목 휴무

◇ 8시 p.m 맛있고 푸짐한 안주와 분위기 있는 재즈 선율에 맥주가 어우러진 밤을 ‘창고펍’
본문 첨부 이미지
▲ 창고펍 ⓒ 봉황망중한교류채널(凤凰网中韩交流频道)
푸른빛 간판이 돋보이는 재즈펍 '창고'는 세련된 음식과 가벼운 맥주나 칵테일 한두잔을 하며 분위기있는 밤을 보내기 좋은 곳이다.

본문 첨부 이미지
▲ 창고펍 ⓒ 봉황망중한교류채널(凤凰网中韩交流频道)
특히 푸짐한 양과 남녀노소의 입맛을 모두 사로잡는 창고의 대표 메뉴인 감바스와 창고파스타는 술과 곁들이는 음식이 아닌 '요리'라고 불러도 손색이 없다.

일주일에 한번 혹은 두번씩 진행되는 재즈 공연도 볼거리다. 아늑한 분위기의 재즈펍 창고에서 재즈를 들으며 친구들 혹은 연인과 이야기를 나누다 보면 어느새 한잔 두잔 비워지는 술잔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잘생긴 셰프와 음악을 하는 개성있는 두 사장님들은 부지런히 메뉴를 개발하기도 한다. 최근 쌀쌀해진 날씨에 맞춰 추가된 홍합스튜와 야끼파스타, 식전 와인 '끼르'도 인기 메뉴 중 하나다.

인천 부평구 부평대로 40번길 15-1 / 18:00~1:00 매주 수요일 휴무

[이 기사는 중국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kr.ifeng.com)에 중국어로 게재 되었습니다. 중국어 원문은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凤凰网中韩交流频道 特派员 郭馨智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부평  #맛집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카카오 친구추가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