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소비자선택 2018 한중 대표브랜드 award&forum 참가신청하기 더이상 이창을 열지않습니다.

[드론 속 중국] 스모그가 만든 ‘장관’

기사입력 2018-01-03 10:41:44 | 최종수정 2018-01-03 15:49:05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새해 전날인 31일 중국에서 골칫거리로 전락한 스모그가 만들어낸 기이한 장관이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 봉황망(凤凰网)
새해 전날인 31일 중국에서 골칫거리로 전락한 스모그가 만들어낸 기이한 장관이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본문 첨부 이미지
▲ 새해 전날인 31일 중국에서 골칫거리로 전락한 스모그가 만들어낸 기이한 장관이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 봉황망(凤凰网)
지난 12월 31일 중국 봉황망(凤凰网)은 이날 오전 한 중국 네티즌이 찍은 스모그에 갇힌 고층빌딩 사진을 공개했다. 우시의 고층빌딩이 심각한 스모그에 휩싸여 장관을 이루고 있다.

본문 첨부 이미지
▲ 새해 전날인 31일 중국에서 골칫거리로 전락한 스모그가 만들어낸 기이한 장관이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 봉황망(凤凰网)
이날 장쑤성(江苏省·강소성) 우시(无锡)에 스모그 경보 가운데 세 번째로 높은 단계인 황색 경보가 발령됐다. 우시의 공기질지수(AQI)는 226까지 치솟아 심각한 오염 상황을 보였다.

본문 첨부 이미지
▲ 새해 전날인 31일 중국에서 골칫거리로 전락한 스모그가 만들어낸 기이한 장관이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 봉황망(凤凰网)
AQI는 0∼50은 '우수', 51∼100은 '양호', 101∼150은 '가벼운 오염', 151∼200은 '중간 오염', 201∼300은 '심각한 오염', 301 이상이면 '매우 심각한 오염' 등 6단계로 대기오염 상태를 구분한다.


[봉황망코리아 차이나포커스] 최예지 중국 전문 기자 rz@ifeng.co.kr
[ⓒ 봉황망코리아미디어 & chinafocu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스모그  #드론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베이징 국제디자인위크 기사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경한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