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12일 도로공동연구조사단 2차 회의 개최

기사입력 2018-11-09 13:56:02 | 최종수정 2018-11-09 13:57:54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봉황망코리아】박지연 기자=남북은 11월 12일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에서 도로공동연구조사단 제2차회의를 개최하기로 합의했다.

통일부에 따르면 북측이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제2차회의 개최를 제의해 왔으며, 일정 협의를 거쳐 합의에 이르렀다.

제2차회의에서는 동해선 도로 현지공동조사 일정을 포함해 다양한 의제를 논의할 전망이다.

북측은 김기철 국토환경보호성 부처장 등 8명이 나올 것이라고 통보했고 우리측은 백승근 국토교통부 국장 등 5명이 대표로 참여한다.

통일부 관계자는 "정부는 남북이 합의한 사항들을 충실히 이행해 나간다는 차원에서 남북 도로 연결 및 현대화를 위한 공동연구조사를 착실히 협의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press@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남북 도로공동연구조사단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경한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