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 탑세프어워드

에즈라 밀러, 수현에 인종차별 발언한 리포터에게 사과문 받아내

기사입력 2018-11-08 17:06:22 | 최종수정 2018-11-08 17:11:01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키얼스티 플라 ⓒ 키얼스티 플라 SNS
【봉황망코리아】 박수영 기자=배우 에즈라 밀러와 수현과의 인터뷰에서 인종차별성 발언을 한 리포터가 사과했다.

키얼스티 플라는 8일 자신의 SNS를 통해 수현의 사진과 수현을 태그해 긴 장문의 사과문을 게재했다.

그는 "나는 지난주 영화 ‘Fantastic Beasts 2' 출연 배우와 인터뷰를 하게 되서 기뻤다. 내가 그 영상을 게시한 이후로 내가 그녀에게 호기심으로 질문을 했지만, 나의 의도가 ‘무지함으로 들릴 수 있겠다’라는 생각이 나중에 들었다. 나는 노르웨인으로서 영어가 나의 모국어가 아니다. 그런 점에서 나는 수현이 매우 어린 나이에 영어로 ‘해리포터’를 읽을 수 있었다는 것에 매우 감명을 받았다. (그녀가 한국에서 성장했고, 영어가 그녀의 모국어가 아님에도 불구하고) 나에게 보내진 메일들로 나와 가족들이 심한 협박을 받았다. 수많은 매체들이 나를 인종 차별주의자로 부르고 있다. 이번 사건으로 인해 나의 마음은 상처받았다. 수현과 에즈라에게 실망스럽게 해서 미안하다고 전하고 싶다. 증오를 퍼트리는 대신 나의 사랑을 전 세계에 전하고 싶다. 수현이 이 글을 읽는다면, 내가 당신을 불쾌하게 했던 점 용서해달라”라는 글로 수현에게 사과를 전했다.

키얼스티 플라는 최근 수현, 에즈라 밀러와 인터뷰를 진행하던 도중 수현에게 "‘해리포터’를 영어로 읽었느냐” "영어를 할 수 있었느냐”며 고개를 갸우뚱하는 모습을 보이는 등 인종차별적 발언을 해 논란을 빚었다.

bodo@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에즈라 밀러  #수현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베이징 국제디자인위크 기사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경한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