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소비자선택 2018 한중 대표브랜드 award&forum 참가신청하기 더이상 이창을 열지않습니다.

중국 ZTE 주가 폭락, 7월 이후 최대 하락폭 기록

기사입력 2018-10-05 19:59:27 | 최종수정 2018-10-05 20:02:15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5일 중국 ZTE의 주가가 7월 이후 최대 하락폭을 기록했다 ⓒ 바이두
【봉황망코리아】 조성영 기자=중국 통신장비 업체 ZTE(中兴通讯)의 주가가 폭락했다.

5일 중국 IT 전문매체 테크웹(techweb)에 따르면 이날 ZTE의 홍콩증시 주가가 개장 이후 10% 가까이 폭락해 7월 이후 최대 하락폭을 기록했다.

이날 ZTE 주가는 장중 한때 10.99% 떨어진 12.64홍콩달러(약 1823원)를 기록하기도 했다.

테크웹은 ZTE 주가 폭락 원인이 지난 4일 ZTE에 대한 감시 기간을 2022년까지 연장하겠다는 미국 연방법원의 결정 영향이라고 분석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 4일 미국 텍사스 주 연방법원은 ZTE가 미국의 대이란 제재 규정을 어긴 직원 35명을 징계했다고 허위 진술한 것으로 판단해 ZTE에 대한 감시 기간을 2022년 3월 22일까지로 연장했다.

ZTE도 4일 허위 진술한 사실을 인정하고 홍콩 증권 거래소에 미국 연방법원의 감시 기간이 2022년까지 2년 연장됐다고 공시했다.

한편 5일 홍콩증시에서 ZTE뿐만 아니라 SMIC(中芯国际), 화훙반도체(华虹半导体) 등 반도체 제조업체의 주가도 동시에 하락했다.

chosy@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ZTE  #주가 폭락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베이징 국제디자인위크 기사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경한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