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 탑세프어워드

6세대 대가족과 함께…중국 118세 할머니의 생일 잔치

기사입력 2018-09-12 16:44:56 | 최종수정 2018-09-12 18:32:49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중국 청두 최고령 118세 할머니의 생일 잔치. ⓒ CNR(中国人民广播电台)
【봉황망코리아】 소여옥 기자 = 중국 청두시 솽류구 승리진(成都市双流区胜利镇)에 거주하는 주정씨(朱郑氏) 할머니의 118번째 생일 잔치가 지난 11일 열렸다.

이날 잔치에는 90여명에 이르는 6세대 자손들이 모두 모였다.

1900년에 태어나 올해 118세인 주정씨 할머니는 자녀가 5명이다. 그 중 아들 2명과 딸 2명이 아직 살아있다.

주정씨 할머니는 평소 전체 가족들이 함께 모여서 사진 한 장 찍는 것이 가장 큰 소원이라고 말해 왔다.

본문 첨부 이미지
▲ 중국 청두 최고령 118세 할머니의 생일 잔치. ⓒ CNR(中国人民广播电台)
잔치 당일 카메라 앞에 선 주정씨 할머니는 전혀 긴장하지 않고 친근한 미소를 지으면서 자연스럽게 사진을 찍는 등 건강한 모습을 보였다.

할머니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모처럼 한자리에 모인 6세대 대가족은 훈훈한 정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24세 현손(玄孙) 후쥔(胡军)은 ”동료들에게 고조할머니가 118세라고 말했지만 다들 믿지 않았다. 할머니가 편하고 건강하게 지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soyeook@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최고령  #할머니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베이징 국제디자인위크 기사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경한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