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포토] 푸른 창공에서 펼쳐진 ‘공중 발레’

기사입력 2018-08-09 14:30:31 | 최종수정 2018-08-09 14:33:34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영국 곡예 비행팀의 두 여성이 시속 180km 속도로 나는 비행기에서 체조 동작을 선보이고 있다 ⓒ 봉황망(凤凰网)
【봉황망코리아】 조성영 기자= 세계 각국에서 온 곡예 비행팀이 다채로운 공중 연기를 펼쳐 화제를 모았다.

9일 봉황망(凤凰网)은 최근 중국 구이저우성(贵州省) 안순시(安顺市) 황궈수(黄果树) 공항에서 7개 곡예 비행팀이 참가한 비행 대회가 열렸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7개 곡예 비행팀의 비행기 18대가 차례로 상공에서 고난도 공중 연기를 펼쳤다.

이번 대회의 압권은 영국 곡예 비행팀이 선보인 ‘공중 발레’였다. 180km 속도로 날아가는 비행기에 선 두 여성이 다양한 체조 동작을 선보여 보는 이들의 손에 땀을 쥐게 했다.
본문 첨부 이미지
▲ 구이저우(贵州) 비행대회에 참가한 곡예 비행팀이 공중 연기를 펼치고 있다 ⓒ 봉황망(凤凰网)
본문 첨부 이미지
▲ 구이저우(贵州) 비행대회에 참가한 곡예 비행팀이 공중 연기를 펼치고 있다 ⓒ 봉황망(凤凰网)
본문 첨부 이미지
▲ 구이저우(贵州) 비행대회에 참가한 곡예 비행팀이 공중 연기를 펼치고 있다 ⓒ 봉황망(凤凰网)
본문 첨부 이미지
▲ 구이저우(贵州) 비행대회에 참가한 곡예 비행팀이 공중 연기를 펼치고 있다 ⓒ 봉황망(凤凰网)
본문 첨부 이미지
▲ 구이저우(贵州) 비행대회에 참가한 곡예 비행팀이 공중 연기를 펼치고 있다 ⓒ 봉황망(凤凰网)


csyc1@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창공  #공중발레  #곡예 비행팀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경한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