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선양시에 등장한 ‘24시간’ 민원 처리기

기사입력 2018-06-29 16:39:37 | 최종수정 2018-06-29 16:41:41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시민들이 24시간 민원 처리기를 통해 민원 업무를 보고 있다 ⓒ 중신망(中新网)
[봉황망코리아 조성영 기자] 중국 선양시(沈阳市)에 24시간 민원 처리 시설이 설치돼 시민들이 더 편리하게 민원 업무를 볼 수 있게 됐다.

29일 중신망(中新网)은 랴오닝성(辽宁省) 선양시 허핑구(和平区)에 24시간 민원 업무를 볼 수 있는 시설이 정식으로 개방됐다고 보도했다.

중신망은 이 시설은 선양시뿐만 아니라 동북 3성에서도 처음 설치된 것으로, 선양시가 추진하는 ‘인터넷+민원업무’ 서비스가 거둔 초기 성과의 중요한 상징이라고 전했다.

선양시 허핑구 정무 인가 서비스국 1층에 위치한 이 시설은 총 면적이 180㎡로 인•허가, 공안, 교통경찰, 의료보험, 은행 등 5개 부문의 민원 처리기 14대가 들어서있다.

본문 첨부 이미지
▲ 시민들이 24시간 민원 처리기를 통해 민원 업무를 보고 있다 ⓒ 중신망(中新网)
시민들은 민원 처리기를 통해 기업등록, 공사시공, 교육양로, 사립 비영리 단체, 특수설비, 문화종교, 의료위생 등 방면의 업무를 처리할 수 있다.

시민들은 "24시간 민원 처리기를 통해 민원 업무를 편하게 처리할 수 있게 됐다”며 "민원 창구에서 일하는 공무원들의 부담도 줄어들 것”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csyc1@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선양시  #24시간  #민원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베이징 국제디자인위크 기사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