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소비자선택 2018 한중 대표브랜드 award&forum 참가신청하기 더이상 이창을 열지않습니다.

10대 여성 무면허 만취 상태서 운전 순찰차 `꽝`

기사입력 2018-06-29 15:12:02 | 최종수정 2018-06-29 15:13:05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28일 오후 11시20분께 충북 제천시 모산동 한 사거리에서 모닝 승용차 운전자 K(19·여)씨가 방범순찰을 하던 한 지구대 경찰차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순찰차가 부근을 주행하던 다른 쏘나타 승용차와 부딪히면서 경찰관과 승용차 탑승자 등 모두 5명이 다쳤다.

경찰 조사 결과 K씨는 무면허 음주 상태로 도화리에서 의림지 방면으로 운전하다 우회전하는 순찰차 오른쪽 조수석 문과 뒷문을 부딪혔다.

K씨는 음주 측정 결과 면허 취소 수준인 알코올 농도 0.167% 수치가 나왔다.

경찰은 K씨를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뉴시스]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베이징 국제디자인위크 기사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경한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