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엘리베이터, 챗봇(CHATBOT) 적용 유지관리 서비스 출시

기사입력 2018-06-11 16:59:31 | 최종수정 2018-06-11 17:03:11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봉황망코리아 김봉수 기자] 현대엘리베이터(대표이사 장병우)가 인공지능 ‘챗봇(CHATBOT)’ 기능을 적용해 대응 시간을 최소화한 유지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인 서비스는 고객이 전용 애플리케이션(Application•앱)으로 승강기 관련 문의나 신고를 하면 인공지능 챗봇이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실시간 답변한다.

또 고장 접수→수리 기사 배치→실시간 기사 도착 안내→처리결과 안내 및 고객 확인(Happy Call)까지 원스톱(One-Stop)으로 제공하는 유지관리 시스템이다.

현대엘리베이터는 "지난 5월부터 한 달여간의 베타 테스트를 통해 안정성을 검증했다”며 "내주 최종 점검을 마치고 25일부터 정식 서비스를 시작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대엘리베이터는 지난달 8일 행정안전부가 입법 예고한 승강기시설 안전관리법 시행령∙시행규칙 전부개정안에 발맞춰 첨단 유지관리 시스템 개발은 물론 전문 인력 충원도 진행하고 있다.

bsk@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현대엘리베이터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카카오 친구추가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