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전 때문에 붙잡힌 어설픈 중국 도둑

기사입력 2018-05-24 09:44:02 | 최종수정 2018-05-24 09:49:03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야채 시장에 침입하는 판(范) 모씨 ⓒ 중신망(中新网)
[봉황망코리아 조성영 기자] 동전을 훔치기 위해 애쓰던 도둑이 허무하게 붙잡힌 사건이 발생했다.

23일 중국 관영매체 환구망(环球网)에 따르면 최근 상하이 푸둥(浦东) 양징(洋泾) 지역에서 판(范) 모씨가 새벽 시간 야채 시장에 침입했다. 판씨는 돈이 될만한 물건을 찾지 못하자 시장 곳곳에 있는 동전통을 털었다.

본문 첨부 이미지
▲ 야채 시장에 침입하는 판(范) 모씨 ⓒ 중신망(中新网)
하지만 동전을 자루에 담는 과정에서 소리가 크게 났고 순찰을 돌던 경찰에 발각돼 현장에서 붙잡혔다. 경찰은 두 시간 동안 판씨가 훔친 동전을 일일이 확인, 40kg 상당의 동전 5000여 개를 회수했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판씨가 훔친 동전은 대부분 1마오(毛, 약 18원)였고 전체 금액은 2000위안(약 33만원)에 불과했다.

한편 판씨는 현재 형사 구류에 처해진 것으로 전해졌다.

본문 첨부 이미지
▲ 돈이 될만한 물건을 찾지 못한 판(范) 모씨가 시장 곳곳에 있는 동전통을 털고 있다 ⓒ 중신망(中新网)
본문 첨부 이미지
▲ 순찰 중이던 경찰에 붙잡힌 판(范) 모씨 ⓒ 중신망(中新网)


csyc1@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동전  #도둑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