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만 18세 이상’선거연령 하향조정, 찬성 59.0% 반대 38.2%

기사입력 2018-04-16 17:03:20 | 최종수정 2018-04-16 17:04:34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사진 제공=리얼미터
[봉황망코리아 김연경 기자]국민 10명 중 6명은 현행 만 19세 이상인 선거연령을 만 18세 이상으로 한 살 낮추는 것에 대하여 찬성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리얼미터가 선거연령을 현행 만 19세 이상에서 18세 이상으로 하향 조정하는 것에 대한 국민여론을 조사한 결과, 찬성 응답이 59.0%(매우 찬성 34.3%, 찬성하는 편 24.7%)로 집계됐다. 반대는 38.2%(매우 반대 14.5%, 반대하는 편 23.7%)로 나타났다. ‘잘모름’은 2.8%.

60대 이상과 보수층을 제외한 모든 지역, 연령, 이념성향에서 찬성이 대다수이거나 우세했고, 더불어민주당과 정의당 지지층에서는 찬성이 압도적으로 높은 반면,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 지지층에서는 반대가 압도적이거나 대다수인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 작년 1월 4일에 실시한 ‘만 18세 이상 또는 17세 이상’ 선거연령 하향조정에 대한 국민여론 조사에서는 찬성 응답이 46.0%, 반대가 48.1%로 찬반 양론이 팽팽하게 맞섰는데, 1년여 동안에 찬성 여론이 상당 폭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연령별로는 40대(찬성 70.1% vs 반대 28.8%)와 30대(66.3% vs 31.6%), 50대(61.5% vs 37.0%), 20대(59.6% vs 38.5%) 등 50대 이하 전 연령층에서 찬성 응답이 대다수로 조사됐다. 반면 60대 이상(찬성 42.7% vs 반대 51.2%)에서는 반대가 절반을 넘었다.

이념성향별로는 진보층(찬성 85.1% vs 반대 14.2%)과 중도층(52.7% vs 45.0%)에서 찬성 응답이 압도적으로 높거나 우세한 반면, 보수층(44.0 vs 54.0)에서는 반대가 우세했다.

지지정당별로는 민주당(찬성 82.2% vs 반대 16.8%)과 정의당(74.9% vs 22.3%) 지지층에서는 찬성 응답이 압도적으로 높은 반면, 한국당(15.8% vs 83.6%)과 바른미래당(38.9% vs 61.1%) 지지층에서는 반대가 압도적이거나 대다수로 나타났다. 무당층(43.3% vs 47.6%)에서는 찬반 양론이 팽팽하게 엇갈렸다.

지역별로는 찬성 응답이 모든 지역에서 다수로 나타난 가운데, 광주·전라(찬성 76.4% vs 반대 21.2%)와 경기·인천(61.7% vs 36.2%), 서울(57.2% vs 40.0%), 부산·경남·울산(55.1% vs 42.1%) 순으로 찬성이 대다수였고, 대전·충청·세종(51.8% vs 45.0%)과 대구·경북(50.2% vs 46.5%)에서도 찬성이 우세한 양상이었다.

focus@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선거연령 하향조정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