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이스트몹과 MOU...안정적 클라우드 서비스

기사입력 2018-04-16 14:14:23 | 최종수정 2018-04-16 14:15:27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사진 제공=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
[봉황망코리아 김연경 기자]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이 이스트몹과 양사 서비스의 국내외 사용자 확산 및 제고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이스트몹은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에 파일 전송 서비스인 ‘센드애니웨어(Send Anywhere)'와 더욱 강력해진 신규 서비스인 ‘센드애니웨어 PLUS'를 제공하며,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이스트몹 솔루션의 안정적인 구동에 최적화 될 수 있는 클라우드 환경 및 사양을 제공한다.

‘센드애니웨어’는 글로벌 파일 전송 서비스로 작년 기준 237개국의 370만명 월간 사용자(MAU)를 보유하고 있으면 연간 300%에 이르는 가파른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 이러한 성장을 바탕으로 이스트몹은 세계 유수의 스타트업 순위를 보여주는 Startupranking.com에서 한국 스타트업 중 1위로 선정된 바 있다.

이스트몹 마케팅 담당자인 장혜경 팀장은 "미국, 일본, 영국 등 글로벌 시장에서 빠른 성장세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센드애니웨어’ 서비스에 있어 가장 중요한 속도, 보안, 그리고 안정성을 극대화 시키기 위해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통해 서비스를 제공하게 되었다"며 "이스트몹의 사용자들에게 기존보다 신속하고 편리한 경험을 제공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임태건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리더는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글로벌 진출을 위해 힘쓰는 국내 기업에게 좋은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스트몹의 파일 전송 서비스인 ‘센드애니웨어’와 ‘센드애니웨어 PLUS’가 성공할 수 있도록 안정적인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focus@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  #이스트몹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베이징 국제디자인위크 기사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