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순, 이효리 이어 의미 있는 내레이션...세월호 4주기 추모

기사입력 2018-04-16 13:19:45 | 최종수정 2018-04-16 13:23:48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이상순이 세월호 4주기 추모를 위해 첫 내레이션을 맞는다. ⓒ MBC "MBC스페셜" 제공
[봉황망코리아 이승철 기자] 가수 이상순이 첫 내레이션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16일 MBC의 ‘MBC스페셜’ 측은 보도 자료를 통해 이상순의 내레이션 소식을 알렸다.

이날 ‘MBC스페셜’은 세월호 4주기를 맞아 다큐멘터리 2부작 ‘너를 보내고...416 합창단의 노래’편을 방송한다.

‘MBC스페셜’ 측에 따르면 이상순은 이에 대해 "당시에 뭔가 아무것도 할 수 있는 게 없었는데, 시간이 많이 지났지만 이렇게라도 참여할 수 있는 일이 생겼다는 생각에 오게 됐다”며 출연계기를 밝혔다.

앞서 이상순의 아내 이효리는 지난 3일 제주 4.3사건 추모식에 참석해 내레이션을 맡아 세간의 이목을 집중시킨 바 있다.

‘너를 보내고...416 합창단의 노래’ 편에서는 유가족들과 시민들로 이루어진 ‘416 합창단’의 노래와 일상이 공개될 예정이다.

focus@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이상순 내레이션  #세월호 4주기 추모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베이징 국제디자인위크 기사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경한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