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포토] “이게 얼마짜리 자동차인데...“ 포드 창문 깬 대형얼음

기사입력 2018-03-26 09:51:52 | 최종수정 2018-03-26 15:37:26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25일 오후 중국 지린성(吉林省·길림성) 창춘(长春)의 한 도로변 간판에 얼어 붙어있던 대형 얼음이 녹아 주차중인 포드 승용차 창문에 떨어졌다. ⓒ 봉황망(凤凰网)
[봉황망코리아 최예지 기자] 25일 오후 중국 지린성(吉林省·길림성) 창춘(长春)의 한 도로변 간판에 얼어 붙어있던 대형 얼음이 녹아 주차중인 포드 승용차 창문에 떨어졌다.

본문 첨부 이미지
▲ 25일 오후 중국 지린성(吉林省·길림성) 창춘(长春)의 한 도로변 간판에 얼어 붙어있던 대형 얼음이 녹아 주차중인 포드 승용차 창문에 떨어졌다. ⓒ 봉황망(凤凰网)
창춘 소방당국은 "주차중인 자동차의 앞유리에 떨어졌으나 운전자는 때마침 자리를 비워 무사하다"며 "보행자 안전이 우려됐지만 다행히 부상자는 없다"고 밝혔다.

본문 첨부 이미지
▲ 25일 오후 중국 지린성(吉林省·길림성) 창춘(长春)의 한 도로변 간판에 얼어 붙어있던 대형 얼음이 녹아 주차중인 포드 승용차 창문에 떨어졌다. ⓒ 봉황망(凤凰网)
해당 차량 주인은 "한푼 두푼 모아 드디어 몇 개월전에 새로 차를 뽑았는데 하룻밤 사이에 차가 박살났다"며 허탈함을 감추지 못했다.

본문 첨부 이미지
▲ 25일 오후 중국 지린성(吉林省·길림성) 창춘(长春)의 한 도로변 간판에 얼어 붙어있던 대형 얼음이 녹아 주차중인 포드 승용차 창문에 떨어졌다. ⓒ 봉황망(凤凰网)

rz@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자동차  #사고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카카오 친구추가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