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이 왔어요“ 꽃 만개한 중국 봄의 도시 ‘쿤밍’

기사입력 2018-03-07 10:38:31 | 최종수정 2018-03-07 10:48:50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중국 남부 윈난성(云南省·운남성) 쿤밍(昆明)에 벌써 봄이 찾아왔다. ⓒ 중신망(中新网)
[봉황망코리아 최예지 기자] 중국 남부 윈난성(云南省·운남성) 쿤밍(昆明)에 벌써 봄이 찾아왔다.

본문 첨부 이미지
▲ 중국 남부 윈난성(云南省·운남성) 쿤밍(昆明)에 꽃이 활짝 피워 알록달록한 오색 물결의 꽃바다가 장관을 이루고 있다. ⓒ 중신망(中新网)
6일 중국 봉황망(凤凰网)은 쿤밍에 꽃이 활짝 피워 알록달록한 오색 물결의 꽃바다가 장관을 이루고 있다고 보도했다. 아직도 영하 30도를 밑도는 북부 지역과는 달리 벌써 꽃들이 만개한 윈난성은 중국에서 봄이 가장 빨리 찾아오는 곳이다.

본문 첨부 이미지
▲ 1년 내내 봄 같은 기후를 만끽할 수 있어 특히 겨울이면 수많은 여행객들의 발걸음이 이곳으로 이어진다. ⓒ 중신망(中新网)
1년 내내 봄 같은 기후를 만끽할 수 있어 특히 겨울이면 수많은 여행객들의 발걸음이 이곳으로 이어진다.

본문 첨부 이미지
▲ 1년 내내 봄 같은 기후를 만끽할 수 있어 특히 겨울이면 수많은 여행객들의 발걸음이 이곳으로 이어진다. ⓒ 중신망(中新网)

rz@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쿤밍  #봄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베이징 국제디자인위크 기사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경한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