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 누리꾼들…“이런 끔찍한 일이…”

기사입력 2018-02-13 19:22:16 | 최종수정 2018-02-13 19:23:30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봉황망코리아 하지원 기자] 경찰이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 용의자 한정민을 공개 수배해 네티즌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정민은 지난 8일 새벽 제주도의 한 게스트하우스에서 20대 여성 A씨를 목 졸라 살해하고 시신을 인근 폐가에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13일 방송된 MBN ‘뉴스 BIG5’에서는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 사건’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진행자는 "경찰이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 사건과 관련해 용의자 한정민을 공개수배로 전환했다”고 말했다.

이에 최은미 기자는 "공개 수배 전단지가 전국에 배포가 되고 있다. 전단지 속 용의자 한정민 머리는 긴 편이지만 머리를 잘랐을 수도 있다. 그리고 안경도 썼을 수 있다. 그래서 눈매라든지 얼굴을 주의 깊게 볼 필요가 있다. 옷도 갈아입고 돌아다닐 수 있다”고 전했다.

또 진행자가 "공개수배로 전환했다는 건 어떤 의미가 있나?”고 묻자 박성배 변호사는 "용의자 한정민을 조기에 검거하겠다는 의지를 보인 거다”라며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 사건 용의자가 제주 지방법원에서 다른 사건으로 재판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1978***) 도대체 무슨 사연으로” "(빨강****) 정신질환이 있는 거 아닐까?” "(사과****) 놀랍다 정말” "(IIIyy****) 이런 끔찍한 일이”등의 반응을 보였다.

focus@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카카오 친구추가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