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태경, 우리은행 달력 비난한 한국당에 “제정신 아닌 환자정당“

기사입력 2018-01-04 12:39:06 | 최종수정 2018-01-04 12:41:04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하태경 바른정당 최고위원은 4일 자유한국당이 우리은행 달력에 수록된 인공기 그림을 두고 비판한 것에 대해 "빨갱이 그림이라고 어린이 동심을 이용하는 한국당이 제정신이 아닌 환자정당"이라고 비판했다.

하 최고위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국회의원 연석회의에서 우리은행 달력을 가르키며 "남북평화통일을 바라는 그림을 그리는데 한쪽에 태극기가 있으면 다른쪽에 북한 국기 그려야 하지 않냐"면서 "북한 인공기를 그리는 초등학생은 천재다. 상을 주지 못할 망정 빨갱이 그림이라고 어린이 동심을 이용하는 것이 제정신이냐"고 말했다.

이어 "한국당은 빨갱이 장사가 없어져야 하는 상황에서 아직도 종북몰이를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앞서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지난 1일 신년사에서 "인공기가 은행 달력에도 등장하는 그런 세상이 됐다"며 색깔론을 제기한 바 있다.

[봉황망코리아 차이나포커스] 김연경 기자 focus@ifeng.co.kr]
[ⓒ 봉황망코리아미디어 & chinafocu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하태경  #우리은행달력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베이징 국제디자인위크 기사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경한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