꼭 여기에 지어야 했나…산 틈에 낀 중국 고급호텔

기사입력 2017-11-02 16:12:00 | 최종수정 2017-11-03 17:48:17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샌드위치 건물" ⓒ 봉황망(凤凰网)
중국에서 특이한 건물 사진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본문 첨부 이미지
▲ ‘샌드위치 건물" ⓒ 봉황망(凤凰网)
최근 중국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샌드위치 건물’이라는 제목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한 건물이 두 산의 사이에 마치 샌드위치처럼 껴 있는 듯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산과의 거리가 불과 3~4m밖에 되지 않는 해당 건물은 산시(陕西)성 옌안(延安) 옌촨(延川)현에 위치한 고급 호텔로 유명하다.

본문 첨부 이미지
▲ ‘샌드위치 건물" ⓒ 봉황망(凤凰网)
호텔 관계자는 "혹여나 산에서 돌이 떨어질 위험이 있어 항상 조심해야 한다”며 "옌촨현의 지형적인 특징 때문에 이렇게 건물을 지을 수밖에 없었다”고 말했다.

본문 첨부 이미지
▲ ‘샌드위치 건물" ⓒ 봉황망(凤凰网)
본문 첨부 이미지
▲ ‘샌드위치 건물" ⓒ 봉황망(凤凰网)
본문 첨부 이미지
▲ ‘샌드위치 건물" ⓒ 봉황망(凤凰网)
호텔에 묵은 투숙객들은 "산에 가려져 호텔을 찾기 어렵고, 햇빛이 잘 들어오지 않지만 조용해서 좋다”고 입을 모아 말했다.

[봉황망코리아 차이나포커스] 최예지 중국 전문 기자 rz@ifeng.co.kr
[ⓒ 봉황망코리아미디어 & chinafocu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기사제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