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IT] 화웨이, 영문명 HUAWEI에서 ‘WAHWAY’로 변경…이유는?

기사입력 2018-04-03 14:43:49 | 최종수정 2018-04-03 15:07:11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본문 첨부 이미지
▲ 최근 '중국의 삼성'으로 꼽히는 화웨이(华为)가 자사의 영문명을 변경한다고 밝혀 많은 중국 네티즌들의 불만을 샀다. ⓒ 중관춘온라인(中关村在线)
[봉황망코리아 최예지 기자] 최근 '중국의 삼성'으로 꼽히는 화웨이(华为)가 자사의 영문명을 변경한다고 밝혀 많은 중국 네티즌들의 불만을 샀다.

본문 첨부 이미지
▲ 화웨이는 남아프리카 공식 트위터를 통해 브랜드 식별력을 높이고 다언어국가 고객들의 불편을 줄이기 위해 영문명을 ‘Huawei’에서 ‘Wahway’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 화웨이 남아프리카 공식 트위터 캡처
지난달 31일 화웨이는 남아프리카 공식 트위터를 통해 브랜드 식별력을 높이고 다언어국가 고객들의 불편을 줄이기 위해 영문명을 ‘Huawei’에서 ‘Wahway’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기존 Huawei는 남아프리카 등 다언어국가 사람들이 발음하기 어렵다는 이유에서다.

본문 첨부 이미지
▲ 화웨이가 영문명을 바꾼다는 소식이 알려지자 이에 중국 네티즌들은 불만을 터뜨렸다. ⓒ 중관춘온라인(中关村在线)
이에 중국 네티즌들은 불만을 터뜨렸다. 화웨이가 중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기업이기 때문에 중국 특색의 이름을 바꿔선 안 된다는 주장이다. 한 네티즌은 "Wahway로 바꾸면 14억 중국인이 알아보지 못할 것”이라며 반대 입장을 피력했다. 또 다른 네티즌은 "화웨이의 인지도가 올라가면 많은 사람들이 자연스레 어떻게 읽는지 알게 될 것”이라며 목소리를 높였다.

rz@ifeng.co.kr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한국 소식 플랫폼 - 봉황망 중한교류 채널]
#화웨이 
봉황망 중한교류채널 바로가기 베이징 국제디자인위크 기사 바로가기
차이나포커스 Q&A 배너
기사제보 배너
윤리강령 배너